설립취지

  • 세계 속의 다산학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입니다.
    다산학술문화재단은 근세 실학을 집대성하여 한 시대의 이정표를 제시했던 다산茶山 정약용丁若鏞선생의 실학정신을 계승하고 그 분의 학문과 사상을 우리 시대에 창조적으로 되살리고자 하는 취지에서, 다산선생을 현조顯祖로 받들고 있는 나주정씨월헌공파종회 羅州丁氏月軒公派宗會, 충정공파종회忠靖公派宗會, 교리공파종회校理公派宗會가 기금을 출연하여 설립되었습니다.


    본 재단은 1998년 세말歲末 문을 연지 어느덧 20년째가 되었습니다. 다산선생 탄신 250주년을 맞는 2012년에는 다산 선생의 저작을 정본화 한 『정본 여유당전서』를 발간하였습니다. 현재 『다산학사전』 연구가 진행 중에 있으며, 『다산학』은
    32호가 나왔고 연말까지 33호가 나올 예정입니다. 그동안 재단은 다산학 연구를 위한 기초토대를 다지는 학술지원사업에 매진해 왔으며, 또한 국내와 해외에서 정기적으로 학술회의를 개최하면서 다산학의 확산과 국제적인 교류에도 힘써왔습니다. 지금까지 본 재단에 보내주신 국내외 모든 분들의 관심과 성원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이제 다산학술문화재단은 한층 발전된 미래를 기획하고 숙고熟考해야 할 시점에 서 있습니다. 앞으로 보다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기획을 통해 학술 연구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국내외 학술활동과 교류를 활성화하여 세계 속의 다산학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입니다.
    이를 함께 하고 이끌어주실 연구자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참여, 그리고 관심 있는 각계각층의 동참을 기대합니다.
다산학술문화재단 이사장 정 해 창